[Pick] 극단적 선택 실패하자 아들 살해한 엄마, 감형받은 까닭

8살 아들을 살해한 혐의로 1심에서 실형을 선고받은 40대 여성이 항소심에서 감형을 받았습니다. 이혼 후 생활고와 극심한 우울증으로 인한 심신미약 상태에서 저지른 범행이라는 점이 양형에 반영됐습니다.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