코로나 ‘재택치료’ 시행 첫날, 곳곳 준비 미흡 ‘구멍’

오늘부터 코로나 재택 치료 대상 가운데 고위험군이 아니면, 집에서 스스로 몸 상태를 살피고 건강을 챙겨야 합니다. 혹시나 증세가 나빠지면 집 근처 병원에서 도움을 받을 수 있다고 정부는 밝혔는데, 실제로 잘 되고 있는지 첫날 현장을 한성희 기자가 취재했습니다.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