충주 폐기물 집하장 화재…5시간 넘게 진화 중

오늘 오후 5시 10분쯤 충북 충주시 칠금동 생활 폐기물 집하장에서 불이 나 소방 당국이 5시간 넘게 진화 작업을 벌이고 있습니다. 특히 이곳엔 침대와 소파, 장롱 등 인화성 대형 폐기물이 1천 톤가량 쌓여 있어 진화 작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.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