전자발찌 찬 채 장애여성 2명 성추행…40대 긴급체포

수십 차례 성범죄 전과로 전자발찌를 착용 중인 40대 남성이 충북에서 하루 새 두 명의 장애 여성을 대상으로 성범죄를 저질러 긴급체포됐습니다. 충북경찰청은 성폭력처벌법 위반 혐의로 45살 A씨를 긴급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.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