인천가족공원, 올 설 연휴도 임시 폐쇄…온라인 성묘 가능

명절 연휴기간 수십만 명이 찾는 인천가족공원이 올 설 연휴 기간 동안 폐쇄됩니다. 코로나19의 대규모 확산에 따른 우려 때문인데, 온라인을 통해 성묘가 가능합니다.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