인권위, ‘정인이 사건’ 관련 양천서에 기관경고 권고

국가인권위원회는 16개월 입양아 학대 사망 사건과 관련해 부실 대응으로 논란을 빚은 서울 양천경찰서에 기관 경고 조치하도록 경찰청장에게 권고했습니다.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