영국 ‘테이트미술관’ 서울서 만난다…110여 점 전시

서울시립 북서울미술관에서 내일부터 영국 테이트 미술관 특별전이 열립니다. 서울시와 구세군 등은 코로나19 확산 속에 힘겨운 겨울을 나고 있는 쪽방촌 주민들에게 선물을 전달했습니다.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