수도권 중환자 병상 4개 중 3개 찼다…”아슬아슬한 상황”

단계적 일상회복 2주가 지나가고 있는데, 우려스러운 점이 있습니다. 위중증 환자가 500명에 가까워지면서 수도권 중환자 병상이 80% 정도 찼는데, 정부는 이를 아슬아슬한 상황으로 규정했습니다.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