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단독] 3년간 공방 끌자 수사했던 검사까지 투입

3년 전 금융당국은 삼성바이오로직스가 회계 부정을 저질렀다며 회사를 검찰에 고발하고, 여러 제재를 내렸습니다. 이에 불복한 행정소송이 진행되고 있는데, 이 소송의 정부 대리인으로 이재용 부회장을 수사했던 검사들이 최근 투입된 게 SBS 취재 결과 확인됐습니다.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