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단독] 오스템 횡령 직원 검거…”회장 지시, 금괴 넘겨”

1,800억 원이 넘는 회삿돈을 횡령한 혐의를 받고 있는 임플란트 회사 직원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. 그 직원은 이 사건에 회장의 지시가 있었다고 주장하고 있는 걸로 저희 취재 결과 확인됐습니다.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