김 총리 “설 연휴 고향방문 자제 간곡히 요청”

김부겸 국무총리는 대국민 담화문을 통해 설 연휴 동안 고향 방문 등 이동을 자제해달라고 요청했습니다. 김 총리는 지난해 추석 때도 연휴가 끝나자마자 확진자 수가 38%나 급증했다면서 설 연휴를 안전하게 보내야 오미크론과 싸움에서 승기를 확보할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.

기사 더보기